본문 바로가기

2019 BIAF BUCHEON INTERNATIONAL ANIMATION FESTIVAL

전체보기검색

커뮤니티

보도자료

180 BIAF2018, 국제단편경쟁 선정작 발표에 오스카까지 주목! 2018-08-01 16:36

BIAF2018, 국제경쟁 단편 선정작 발표!

- 월드 프리미어 작품부터 칸, 베를린, 안시 등 수상작 및 아카데미 신작 포함

단편 경쟁 대상 수상작은 오스카 예선 후보 자동 선정!

 


 

20회 부천국제애니메이션페스티벌(이하 BIAF2018)이 국제경쟁 단편 섹션 선정작을 발표했다. 88개국 2,412편의 출품작 중에서 단편 40, 학생 29, TV커미션드 18, 온라인 15편 등 27개국 112편이 최종 선정되었다. (*장편 부문 831일 발표.)  


작품선정 심사는 이성강, 장나리, 차유경 등 국제영화제 수상 감독과 김성일 BIAF수석프로그래머로 구성된 선정위원회에서 두 달 동안 진행됐다.


월드 프리미어 작품으로는 크로아티아 다니엘 슈지치가 연출한 <어느 돌 아래에서 기어나왔을까>, 포르투갈 에바 멘데스, 사라 아구스토, 요한나 데로사 3인 감독이 공동 연출한 스톱 모션 <양들의 시간> 그리고 영국과 프랑스에서 공동제작한 크리스 쉐퍼드 감독의 <영국탈출>이 세계 최초로 BIAF2018에서 소개된다.


화제작으로는 안시국제애니메이션영화제 대상을 수상한 <블로이스트라트 11>, 칸영화제 비평가주간 선정에 이어 자그레브국제애니메이션영화제 대상을 수상한 <소용돌이>, 베를린국제영화제 경쟁작 <클레멘스의 오후>, <타스마니아 호랑이>, <파란 고래>, 칸영화제 단편경쟁작 ​ , 칸국제영화제 감독주간 <비닐봉지의 습격>, 아카데미 노미네이션 감독 레카 부시 신작 <솔라 워크>, 픽사 애니메이터 출신 네스 놈 감독 데뷔작 <다시 찾은 사랑>, 아카데미상을 수상한 앨리스 스노든, 데이비드 파인 신작 <주테라피>, 학생 아카데미를 수상한 이어송 감독의 신작 <나의 달>이 포함되었다


학생 부문도 눈여겨 볼만하다. 올해 칸국제영화제 시네파운데이션 수상작 <인애니메이트>, 베를린영화제 상영작 <생쥐 인간> 등이 선정되었다. TV&커미션드 부문에서는 <공각기동대>, <인랑>으로 잘 알려진 프로덕션 I.G의 신작 더 비기닝>, 프랑스 명품 브랜드 크리에이션 디렉터 우고 비엥비뉴의 신작 뮤직비디오 <돌리. 제로>가 뽑혔다


한국 단편 경쟁에서는 월드 프리미어로 공개되는 <언빌리버블 스페이스 러브>, BIAF 단편 사전제작지원작 <>을 포함하여 10작품이 선정되었다. 온라인 경쟁은 BIAF 단편 사전제작지원작 <화장실>을 포함하여 15작품으로 정해졌으며, 네이버 TV에서 101일부터 온라인 선정작을 대상으로 네티즌 심사를 진행한다.   


특히, 올해부터 단편 경쟁 섹션 대상수상작은 오스카 예선 후보로 자동 선정된다.


대한민국 첫 번째 아카데미 공식지정 국제영화제인 BIAF20181019일부터 23일까지 부천시청, 한국만화박물관, 부천CGV, 메가박스COEX 등에서 열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