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019 BIAF BUCHEON INTERNATIONAL ANIMATION FESTIVAL

전체보기검색

커뮤니티

보도자료

184 BIAF2018, 칸영화제 필적할 역대급 10인 심사위원 선정! 2018-08-28 15:47

BIAF2018, 칸영화제 필적할 역대급 10인 심사위원 선정!

- 아카데미 수상 로랑 위츠 감독 및 아카데미 회원 3인 포함

- 본선 진출작 121편 심사 나서!

 

 

20회 부천국제애니메이션페스티벌(이하 BIAF)이 홍보대사 신은수선정 발표에 이어 칸, 베를린, 베니스 등 3대 국제영화제에 필적하는 심사위원단을 구성, 10인의 국제경쟁 심사위원을 발표했다.

 

BIAF 국제경쟁 심사위원에는 <이 세상의 한구석에>카타부치 스나오 감독, 세계 3대 영화제인 칸, 베니스, 베를린영화제와 안시, 자그레브의 대상 수상작을 제작한 론 다인스 프로듀서, <개들의 섬> 수석애니메이터로, <치킨런>, <프랑켄위니>, <내 이름은 꾸제트>킴 쿠를레르 애니메이션 디렉터가 포함되었다.

 

특히, BIAF가 대한민국 최초 아카데미 국제영화제 공식 지정됨에 따라 <미스터 위블로>로 아카데미상을 수상한 로랑 위츠, 올해 아카데미 신입회원으로 위촉된 카타부치 스나오, 스펠라 카데즈 감독 등 아카데미 수상자 1인을 포함해 아카데미회원 감독 3인이 심사위원으로 참여해 눈길을 끈다. 경쟁 및 비경쟁 부문에 참여하는 아카데미회원 역시 추가로 늘어날 예정이다.

 

한국 심사위원으로는 <미술관 옆 동물원>, <집으로> 이정향 감독, <신비아파트> 프로듀서 석종서 CJ E&M 제작국장이 선정되었다.

 

30개국 121편의 본선 진출작의 심사는 오는 1023일 폐막식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역대 최다 출품작과 최다 출품국을 기록하며 뜨거운 기대를 모으고 있는 올해 BIAF에서 새로운 아카데미 수상작 및 예비후보가 탄생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한편, 대한민국 첫 번째 아카데미 공식지정 국제영화제인 BIAF20181019일부터 23일까지 부천시청, 한국만화박물관, 부천CGV, 메가박스COEX 등에서 열린다.